금호석유화학

전체메뉴
H

뉴스

금호석유화학, 6년째 시각장애인 ‘흰지팡이’ 후원
No. 75 등록일:2013.10.15
장애인 흰지팡이 제작후원금 5천4백만원,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에 전달

금호석유화학(대표 박찬구)은 ‘흰지팡이의 날’(10/15)을 맞아 서울 강동구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(관장 신동렬)에 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 제작후원금 5천4백만 원을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.

전달식은 박찬구 회장과 김성채 사장을 비롯해 금호석유화학 임직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으며 전달식 후에는 시각장애인 탁구 등 시각장애인 문화활동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.

특히 올해부터 금호석유화학은 노인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 지원도 병행한다. 지난 1년간 금호석유화학이 지원하고 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이 연구개발한 노인시각장애인용 흰지팡이는 보행 외에도 불편한 몸을 지지할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다. 지팡이는 6단 안테나형(최단 34cm, 최장 99cm)으로 고강도 알루미늄 몸체와 고무패킹 팁으로 구성되어 있다.

한국시각장애인복지관은 지원금으로 노인시각장애인용 300개를 포함해 총 1,650개의 흰지팡이를 제작해 시각장애인 개인 및 유관기관에게 전달할 계획이다.

올해로 6년째 시각장애인 흰지팡이 제작을 지원하고 있는 금호석유화학은 화학제품으로 소외계층의 신체적?물리적 장애를 개선한다는 취지에서 출발했다. 현재 금호석유화학은 시각장애인 흰지팡이 보급 외에도 맞춤형 휠체어 지원, 복지시설 창호교체 등 사회공헌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.

※ ‘흰지팡이의 날’은 세계시각장애인연합회(World Blind Union)가 시각장애인 들의 권리를 보호하고 사회적인 관심과 배려를 이끌어 내자는 취지에서 1980년 10월 15일 선포한 기념일이다. 당시 선포문은 흰지팡이가 ‘동정과 무능’ 이 아닌 ‘자립과 성취’를 상징함을 명확히 하고 있다.

    27/ 28    
인쇄하기 TOP